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위클리 "'K-하이틴'의 친근함이 매력…명확한 장르 만드는 게 목표"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08월 04일 수요일

▲ 위클리. 제공|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위클리가 컴백 각오를 밝혔다.

위클리는 4일 오후 온라인으로 진행된 네 번째 미니앨범 '플레이 게임: 홀리데이' 컴백 보고회에서 "긴 시간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밝고 싱그러운 에너지로 'K-하이틴' 걸그룹으로 사랑받고 있는 위클리는 여름 휴가의 설렘을 담은 앨범으로 8월 가요계를 뜨겁게 달군다. 특히 8월 가요계에는 수많은 걸그룹과 보이그룹이 컴백, 데뷔를 준비하고 있어 '가요대전'이라는 말까지 나온다.

8월 대전에 출사표를 던진 위클리는 "선배님들을 보면서 많이 배우고 많은 자극을 받고 있다. K-하이틴 걸그룹이라고 불러주시는 수식어처럼 친근하고 자연스러운 매력을 보여드리려고 한다. 아직 당장은 저희 팀의 강점, 차별점을 정리하기보다는 긴 시간 좋은 모습 보여드리면서 위클리하면 떠오르는 명확한 장르를 만드는 것이 저희의 목표"라고 했다.

위클리는 4일 오후 6시 '플레이 게임: 홀리데이'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홀리데이 파티'로 활동을 시작한다. 멤버 신지윤이 건강 문제로 휴식에 들어가면서 6인 체제로 활동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