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자카 벼락 골' 아스널, 맨유에 1-0 리드(전반 종료)

이종현 기자 ljh@spotvnews.co.kr 2019년 03월 11일 월요일
▲ 벼락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 자카(가운데)
▲ 전반 0-1로 밀린 채 끝난 맨유 ⓒ한재희 통신원

[스포티비뉴스=런던, 한재희 통신원/이종현 기자] 아스널이 홈에서 자카의 벼락 중거리 슛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아스널은 11일 오전 1시 30분(한국 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서 1-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마쳤다.

팽팽한 흐름을 깬 주인공은 아스널의 미드필더 자카다. 전반 12분 오른쪽 하프스페이스에서 왼발로 때린 것이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다비드 데 헤아 맨유 골키퍼의 성급한 판단이 화를 불렀다.

반면 맨유는 전반 초반 루카쿠, 프레드의 슈팅이 잇달아 골대를 맞췄다. 경기가 풀리지 않자 맨유는 3-4-1-2전형으로 바꾸면서 만회 골 도전에 나섰지만, 만회하지 못하고 전반을 마쳤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