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아 프린스' 박보검, 홍콩도 '보검매직'으로 물들였다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3월 18일 월요일
▲ 배우 박보검이 16일 열린 '2019 아시아투어' 홍콩 팬미팅을 성공리에 마쳤다. 제공l블러썸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배우 박보검이 홍콩에서 5000여 명의 팬들과 ‘좋은 날’을 함께 했다.

박보검은 16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에서 열린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홍콩은 박보검의 '2019년 아시아투어'의 다섯 번째 도시였다. 이로써 박보검의 이번 아시아 투어가 중반부에 접어들었다.

이날 박보검은 직접 준비한 2019 아시아 투어 타이틀 ‘좋은 날’의 뜻을 소개하며 홍콩 팬들과 만남을 시작했다. 박보검은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일상이 담긴 비공개 영상들을 소개하며 큰 환호를 받는가 하면, 하나하나 사인을 한 소장품과 선물들로 팬들을 향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2부에서는 ‘별 보러 가자’를 객석에서 등장해 부르기도 하고, 현지 언어로 된 노래를 직접 부르며 피아노 연주까지 선보여 팬들에게 큰 감동을 안겼다. 또한, ‘촛불 하나’를 부르며 객석으로 내려오거나 팬들과 함께 포토타임을 가지는 등 팬들을 더 가까이에서 만나기 위해 노력하는 세심한 배려가 눈길을 끌었다.

박보검은 공연 마지막까지 하이터치로 팬들을 배웅하며 뜨거운 열기 속에서 홍콩에서의 아시아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박보검은 홍콩의 현지 언론과 행사 관련 기자회견은 물론, 주요 매체들과의 인터뷰를 진행하며 홍콩에서의 여전한 인기를 입증했다.

소속사 측은 박보검이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도시마다 각국의 언어로 된 노래를 연습하며 공연을 틈틈이 준비하고, 언어가 다른 팬들과의 소통을 위해 아시아 투어 전반적으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하며 섬세한 배려를 보였다는 후문을 전했다.

박보검은 홍콩에 이어 오는 23일 자카르타, 30일 쿠알라룸푸르, 다음 달 6일 대만, 다음 달 27일 마닐라에서 아시아 팬들과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