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단독]이민기x김지원, 박해영 작가 신작으로 재회…출연 확정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1년 01월 08일 금요일

▲ 이민기(왼쪽), 김지원.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배우 이민기와 김지원이 박해영 작가 신작으로 재회한다.

8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이민기와 김지원은 최근 박해영 작가의 신작 출연을 확정했다. 연출은 김석윤 감독이, 편성은 JTBC가 맡았다. 올해 중반부터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민기와 김지원은 2018년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당시 김지원은 기억을 잃어버린 의문의 여인 월명 역할을, 이민기는 사건의 중심에 서 있는 미스터리한 인물 흑도포 역할로 만났다. 이번 작품에서는 두 사람이 어떤 역할로 재회하게 될 지 기대를 모은다.

또 김석윤 감독과 다시 만난 것도 주목할 만하다. 이민기와 김지원이 인연을 맺은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은 김석윤 감독의 작품으로, 세 사람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하게 됐다.

'로맨스 맛집' 박해영 작가의 신작이라는 점도 기대 요소다. '올드미스 다이어리', '청담동 살아요', '또 오해영', '나의 아저씨' 등으로 인기 작가 대열에 합류한 박해영 작가가 또 한번 안방에 설렘을 전달할 전망이다.

무엇보다 박해영 작가가 드라마를 집필하는 것은 2018년 tvN '나의 아저씨' 이후 처음으로, 박해영 작가의 3년 만의 복귀작은 어떨지도 관심사다.

이민기는 오는 3월 MBC 드라마 '오! 주인님'에 출연하며, 김지원은 현재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에서 열연 중이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