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송중기·박소담,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공식]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1년 09월 16일 목요일

▲ 송중기(왼쪽), 박소담. 출처ㅣ각 소속사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배우 송중기와 박소담이 오는 10월 6일 수요일 저녁 영화의전당에서 열리는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를 맡는다.

배우 송중기는 올해 영화 '승리호'부터 드라마 '빈센조'까지 연이은 흥행으로 이유 있는 신드롬을 일으켰다. 그는 2008년 '쌍화점'으로 데뷔 후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태양의 후예', '아스달 연대기', 그리고 영화 '늑대소년', '군함도' 등을 통해 연기력과 대중성 모두 증명하며 명실상부 글로벌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여기에 현재 촬영 중인 영화 '보고타'까지 캐릭터와 장르, 시대를 넘나들며 배우로서 한계 없는 스펙트럼을 펼쳐내고 있다.

영화 '상의원',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 등 매 작품마다 개성 있는 연기를 펼쳐보인 배우 박소담은 지난 2015년 '검은 사제들'로 대중들에게 독보적인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이듬해 청룡영화제 여우조연상, 백상예술대상 신인연기자상을 수상하며 단숨에 충무로 대세로 자리매김한 그는 이후 연극 무대, 스크린, TV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영화 '기생충'에서 반지하 집에 사는 막내딸 ‘기정’으로 분해 영화에 밀도를 더하는 인상적인 연기로 전 세계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천만 영화 필모그래피까지 갖추게 됐다.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는 10월 6일부터 15일까지 열흘간 개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