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ON, 첼시전 출전 확률 50/50…전체 훈련 아직 못 해"

서재원 기자 soccersjw@spotv.net 2021년 09월 19일 일요일
▲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첼시전 출전 확률은 50대 50이다.

[스포티비뉴스=서재원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첼시전 출전 여부는 경기 직전까지 지켜봐야 한다.

토트넘은 20일 오전 030(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첼시와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5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은 이달 초 A대표팀에 차출돼 훈련 중 부상을 당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7일 손흥민이 우측 종아리 근육 염좌 부상을 당했다고 알리면서, 부상은 심각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손흥민은 A매치 휴식기 직후 치러진 크리스탈 팰리스전과 스타드 렌전에 모두 결장할 정도로, 단순한 부상이 아니었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복귀가 절실하다. 손흥민 없는 토트넘은 지난 2경기에서 모두 승리에 실패했다. 손흥민이 있고 없고의 차이가 그만큼 크다는 뜻이다. 게다가 스티븐 베르흐바인, 루카스 모우라, 에릭 다이어, 라이언 세세뇽 등 부상자가 쏟아진 상황이다. 손흥민 없는 첼시전은 토트넘 이장에서 상상조차 하기 싫은 일이다.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은 손흥민이 첼시전에 복귀할 수 있길 간절히 바라고 있다. 렌전에 그를 동행하지 않은 것도, 회복에 집중하게 하기 위함이었다.

영국 풋볼런던은 손흥민과 다이어의 첼시전 출전에 대해 5050의 확률이라고 평가했다. 이 매체는 두 선수는 훈련장에 복귀하긴 했지만, 전체 훈련은 아직 참가하지 않았다. 그들이 경기에 참가할 수 있을지 여부를 결정하려면, 일요일에 있을 체력 평가를 통과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다빈손 산체스, 크리스티안 로메로, 지오바니 로 셀소는 모두 돌아와 한 차례 훈련 세션에 참여했다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