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PO 잠실] KIA, DH2는 주전 타자들 대거 선발 라인업 복귀

네이버구독_201006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21년 10월 17일 일요일
▲ KIA 타이거즈 외야수 최형우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고유라 기자] KIA 타이거즈가 더블헤더 제1경기에서 쉬게 했던 주전 선수들을 대거 선발 라인업에 복귀시켰다. 

KIA는 17일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더블헤더 제2경기 라인업을 최원준(우익수)-김선빈(2루수)-최형우(지명타자)-황대인(1루수)-류지혁(3루수)-터커(좌익수)-박정우(중견수)-김민식(포수)-박찬호(유격수)로 구성했다.

KIA는 1경기에서 최원준(우익수)-오정환(2루수)-유민상(1루수)-황대인(지명타자)-최정용(3루수)-이우성(좌익수)-이창진(중견수)-권혁경(포수)-박민(유격수)을 선발 출장시킨 바 있다.

최원준, 황대인을 빼면 전혀 다른 선발 라인업이 됐다. 최형우, 김선빈, 류지혁, 터커는 1경기에서 9회초 대타로 나와 타격감을 예열했다. 선발투수는 윤중현이다.

두산은 정수빈(중견수)-김인태(좌익수)-박건우(우익수)-김재환(지명타자)-호세 미겔 페르난데스(1루수)-박계범(유격수)-안재석(2루수)-허경민(3루수)-최용제(포수)를 선발 출장시킨다.

두산은 강승호 대신 안재석이 2루수로 선발 출장하는 것을 제외하곤 주전 선수들이 타순, 포지션만 바꿔 다시 나선다. 선발투수는 현도훈이다.  

두 팀은 더블헤더 1경기에서는 승패를 가리지 못하고 3-3 무승부를 기록했다. 양팀의 시즌 전적은 7승5패2무 두산의 근소한 우세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