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결별설' 이세영 日남친 "헤어진 것 아냐, 오해 생겼을 뿐"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1년 10월 19일 화요일

▲ 이세영과 일본인 남자친구. 출처ㅣ이세영 유튜브 캡처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개그우먼 이세영의 일본인 남자친구가 결별설을 해명했다.

이세영 유튜브 채널 '영평티비'에는 18일 '영평티비 앞으로에 대해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이세영의 일본인 남자친구는 "현재 저는 약 1년 만에 일본에 와 있다. 가족의 일과 직장 문제가 겹쳐 이렇게 됐다"며 근황을 전했다.

그는 "꼭 말씀드려야 할 것이 최근 영상에 관한 거다. 많은 분이 걱정해 주셨다.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저와 이세영은 헤어진 게 아니다"라고 해명했다.

이어 "영상에서 그렇게 오해가 생겼다. 오해하게 만든 부분에 대해 모든 분들께 정말 감사하고 죄송하다. 또 '영평티비'를 당분간 이세영 혼자 운영한다고 말씀드린 것은 제 일 때문이다. 바빠져서 지금처럼 영상을 올릴 시간이 부족해졌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시 시작된 장거리 연애에 아쉬움을 드러내며 "저도 그렇지만 그저 기다리고 있는 이세영은 더 많이 불안할 거다. 이세영뿐만 아니라 이세영의 부모님과도 자주 이야기를 나누고 있으니 저희 두 사람 사이에 대해서는 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다. 당분간 '영평티비' 출연은 어렵겠지만, 앞으로도 응원해달라"고 덧붙였다.

이세영은 지난 15일 커플 유튜브인 영평티비를 당분간 혼자서 운영하게 됐다고 발표해 결별설에 휩싸였다. 그는 수척한 모습으로 영상에 등장해 "남자친구에게 나쁜 일이 생겼거나 건강이 안 좋아지거나 하는 문제는 아니기 때문에 그 점에 대해서는 걱정 안 하셔도 될 것 같다. 이유에 대해서는 다른 영상을 통해 말씀드릴 생각이다"이라고만 설명해 결별설이 불거진 바 있다.

이세영은 2019년부터 연하의 재일교포 남자친구와 공개 열애 중이다. 내년에는 결혼 계획이 있다고도 밝혀 눈길을 모았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