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저스트비 이건우 "엔하이픈, 선배이자 동료…함께 오래 활동했으면"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10월 27일 수요일

▲ 저스트비 건우. 제공| 블루닷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저스트비 이건우가 '아이랜드'에 함께 출연한 엔하이픈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자랑했다.

이건우는 27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첫 싱글 '저스트 비트' 쇼케이스에서 "엔하이픈에게 행복하게, 건강하게, 오래오래 활동하자는 얘기를 꼭 해주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건우와 JM은 엔하이픈이 결성된 엠넷 '아이랜드'에 출연해 가능성을 인정받았고, 배인과 전도염은 MBC '언더나인틴'에서 실력을 입증했다. 

이건우는 "음악방송은 아니지만 콘텐츠 촬영 현장에서 우연히 엔하이픈 멤버들을 만난 적이 있다. 서로가 정말 잘 지내는 것 같아서 반갑고 아쉬웠다. 시간이 많지는 않아서 아쉽게 긴 이야기를 나누지 못했지만, 엔하이픈도 활동을 하고 있어서 곧 만날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이어 "무대를 보면 엔하이픈 멤버들과 함께했던 추억이 새록새록 떠오르기도 한다. 함께했던 동료이자 선배님인 엔하이픈과 만나서 또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면 행복하게 건강하게 오래오래 활동하자는 얘기 꼭 해주고 싶다"고 했다. 

전도염은 "이전 활동에서 오메가엑스 예찬 데뷔일이 같아서 만난 적이 있다. 오랜만에 만났는데도 어제 만난 사람처럼 편했다"고 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