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페인 언론, 음바페도 PSG 간다…5년 계약-총액 2,411억 원

한준 hjh@spotvnews.co.kr 2017년 08월 11일 금요일


킬리안 음바페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축구 역사상 최고액 이적료를 지불하며 네이마르를 영입한 파리 생제르맹(PSG) 프랑스 최고 유망주 킬리안 음바페(18, AS 모나코)까지 손에 넣은 것으로 보인다. 스페인 유력 스포츠지 스포르트 음바페의 PSG 이적이 사실상 확정됐다고 보도했다.

 

스포르트 10 오후(현지 시간) 인터넷판에서 음바페의 PSG 이적 사실을 긴급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PSG 이적료 1 5,000 유로( 2,009억원) AS 모나코와 이적에 합의했다활약에 따른 보너스  3,000 유로( 402억 원) 옵션이 포함됐다. 옵션이 발효될 경우 이적료 총액은 1 8,000 유로( 2,411억 원) 이른.

 

여름 이적 시장에서 유수의 유럽 빅 클럽이 음바페를 노렸다. 레알 마드리드가 가장 근접해 보였다. 맨체스터 시티도 적극성을 보였고, 네이마르를 잃은 FC 바르셀로나도 뛰어들었다. PSG 역시 지속적으로 음바페 영입에 관심을 보여 왔다. PSG 2016-17 시즌 프랑스 리그 앙에서 음바페의 활약으로 모나코에 우승을 내줬다.

 

치열한 영입 경쟁 끝에 가장 과감하게 베팅한 PSG 승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르트 보도에 따르면 음바페는 PSG 5 계약을 맺을 예정이며14 이적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PSG 음바페에 이어 다른 모나코 핵심 선수 파비뉴 영입에도 근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바르사와 유벤투스에서 전성기를 보낸 다니 아우베스도 영입한 상태다. 프랑스 챔피언 타이틀 탈환은 물론, 사상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노리고 있다. 소문으로 치부됐던 네이마르 영입에 성공한  PSG 음바페 영입까지 확정할 경우 유럽 축구의 판도가 크게 흔들릴 것으로 보인다.

 

와이셔츠, 다리미판 없이 10초만에 쫙 치주염, 구취 막는데 이 방법이 최고 '이것'만 알면 "치아, 뽑지않고 살릴 수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