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슈S] 가수 강태구, 데이트 폭력 논란…前 연인 폭로

장우영 기자 wyj@spotvnews.co.kr 2018년 03월 05일 월요일
▲ 가수 강태구가 데이트 폭력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강태구 페이스북

[스포티비뉴스=장우영 기자] 가수 강태구가 데이트 폭력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2일 A씨는 자신의 SNS저는 음악가 강태구 씨와 2012년부터 2016년까지 대략 3년 반의 연인 관계를 이어나가는 동안 데이트 폭력을 당했습니다라고 밝혔다.

A씨는 강태구 씨와 만나는 동안 그리고 헤어진 후에도 오래 정신적인 고통을 안고 살아야만 했습니다. 이에 강태구 씨가 제게 가했던 데이트 폭력 중 일부를 밝히며 공론화하고자 합니다. 2년이 지나서야 공론화하려는 이유는 첫째로 그간 밝힐 용기가 나지 않았고, 둘째로 여러 피해자들의 목소리를 듣고 나니 제 경험을 자신만의 문제나 고통으로 남겨둘 수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셋째로 더 이상 저와 같은 피해자가 생기지 않길 바라는 마음이 들었기 때문입니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A씨는 강태구로부터 데이트 폭력을 당했던 일을 털어놨다. A씨에 따르면 강태구는 평소 A씨의 옷차림과 행동을 꾸준히 지적하며 폭언을 일삼았고, 강제로 포르노 시청을 종용했다. A씨는 강태구에게 진심으로 반성하고 사과하기를 요청했다.

이와 관련해 강태구는 A씨의 대리인에게 사과하려고 준비하고 있고, 조만간 사과문을 전달하겠다는 내용의 문자를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강태구는 아름다운 건’, ‘’, ‘그랑블루’, ‘바람에 흔들리는 나무소리등 최근 주목 받고 있는 포크 가수다. ‘15회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포크 음반’, ‘최우수 포크 노래3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