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터뷰S] '화유기' 성혁 "조세호 동장군, 마음 따뜻해졌다"

장우영 기자 wyj@spotvnews.co.kr 2018년 03월 06일 화요일
▲ 배우 성혁은 '화유기'에서 동장군과 하선녀 역을 연기했다. 제공|FNC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장우영 기자] 배우 성혁(34)무한도전조세호의 동장군을 본 소감을 전했다.

성혁은 6일 서울 중구 명동 FNC WOW에서 진행된 tvN ‘화유기종영 인터뷰에서 “‘무한도전조세호의 동장군 분장을 보고 마음이 따뜻해졌다고 말했다.

성혁은 화유기에서 동장군을 연기했다. 동장군은 말 그대로 모든 것을 얼릴 수 있는 능력을 갖춘 캐릭터로, 손오공(이승기 분)과는 브로맨스를 펼쳤다. 성혁은 동장군을 맡아 재발견이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놀라운 연기를 보였다.

동장군 캐릭터를 맡은 성혁은 무한도전에서 동장군으로 변신했던 조세호를 기억했다. 앞서 조세호는 무한도전‘1시간 전특집에서 동장군으로 변신하고 뉴스에 출연해 출근길 시민들과 인터뷰를 나눈 바 있다.

▲ 조세호가 '무한도전'에서 동장군으로 변신했다. 제공|MBC

성혁은 조세호 씨의 동장군을 보고 바로 SNS에 올렸다동장군 분장을 하고 뉴스에 나와서 진지하게 시민들과 인터뷰하는 모습이 너무 재밌었다어쩌면 조세호의 고군분투가 사람들을 따뜻하게 위로하는 포인트였던 것 같다. 조세호 씨의 동장군을 보고 마음이 따뜻해졌다고 말했다.

이어 성혁은 이번 겨울이 너무 추워서 동장군이라는 말이 정말 많이 나왔다. 동장군 캐릭터를 맡은 연기자로서 자부심을 가졌다고 웃었다.

'이동준'이 선택한 [메가쎌] 93% SALE 시궁창 입냄새 특효 "100% 환불보장" 딱 1알로 등산 1시간 효과 [선착순1+1]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