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음바페, ‘19세 시절’ 메시-호날두보다 낫다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8년 09월 13일 목요일

▲ 왼쪽부터 메시, 음바페, 호날두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킬리안 음바페는 리오넬 메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비교해도 밀리지 않는다.

스페인 스포츠 신문 마르카13(한국 시간) “킬리안 음바페는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19세 시절과 비교하면 더 뛰어나다고 보도했다.

음바페는 19살이라는 어린 나이에도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벌써부터 프랑스 대표 팀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고, 파리 생제르맹에서는 이미 핵심 선수가 됐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도 최연소 기록들을 남기고 있다.

그렇다면 음바페는 메시와 호날두를 넘을 수 있을까? 지금까지의 기록만 본다면 충분하다. 현재 음바페가 메시와 호날두의 19세 시절보다 더 뛰어난 선수이기 때문이다. 음바페는 메시, 호날두보다 소속 팀 득점, 챔피언스리그 득점, 대표 팀 득점이 더 많다.

먼저 소속 팀 득점을 살펴보면 19세 시절 메시는 25골을 터뜨렸고, 호날두는 17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음바페는 두 선수들의 득점을 모두 합친 것보다 많은 52골을 기록했다.

챔피언스리그도 마찬가지다. 메시는 2, 호날두는 득점이 없었다. 음바페는 무려 10골을 터뜨렸다. 패트릭 클루이베르트를 넘고 10대 최다골 기록을 쓴 음바페는 최연소 두 자릿수 득점까지 성공했다.

대표 팀 기록까지 앞선다. 메시는 아르헨티나에서 4, 호날두는 포르투갈에서 7골을 넣었을 시점, 음바페는 프랑스에서 9골을 터뜨렸다. 음바페는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는 정상에 올랐고, 영플레이어상을 수상했다.

친구차 탔더니 이런게 있던데? 시궁창 입냄새 초간단 해결법? 베개바꿨더니 머리대면기절?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