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황희찬 터졌다, 함부르크 2번째 경기서 데뷔 골 폭발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8년 09월 19일 수요일

▲ 황희찬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황소황희찬이 독일 무대 데뷔 골을 터뜨렸다.

함부르크는 19(한국 시간) 독일 드레스덴 DDV 슈타디온에서 킥오프한 2018-19 독일 분데스리가 2 4라운드에서 뒤나모 드레스덴에 1-0으로 이겼함부르크는 승점 12점으로 리그 선두로 올라섰다.

황희찬은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활약하며 자신의 가치를 증명했고이적 시장 막판 함부르크의 선택을 받아 임대 이적으로 소속 팀을 옮겼다.

이후 황희찬은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하며 병역 면제 혜택을 받았고,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 팀에 합류한 후 소속 팀으로 돌아갔다.

데뷔전부터 황희찬은 번뜩이는 돌파로 팬들의 마음을 샀다. 그리고 두 번째 경기에서 골을 터뜨렸다. 황희찬은 후반 시작과 함께 교체로 들어갔다.

후반 23분 기회가 왔다.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공이 흘렀고 이를 황희찬이 잡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함부르크는 이 득점을 끝까지 지켜 승리를 챙겼다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