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봄밤' 길해연, 한지민에 "너, 정해인보다 잘난 것 없다" 진심 담은 격려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0일 수요일
▲ '봄밤'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봄밤'의 길해연이 딸 한지민을 위안했다.

10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에서는 형선(길해연)이 정인(한지민)을 찾아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정인은 은우(하이안)의 엄마 소식을 들은 후 우울해하는 지호(정해인)의 모습을 보고 갈등에 휩싸였다. 급기야 기석(김준한)에게 재결합을 의미하는 말까지 던지고야 말았다. 

축 처진 딸 정인을 위로하는 건 엄마 형선이었다. 형선은 정인을 향해 "너, 그사람보다 잘난 것 없어, 못 나면 더 못났지"라고 말했고 왜냐고 묻는 딸에게 "아이 키운 거 하나만으로, 그사람은 적어도 너보다 어른이야"라고 말했다. 형선의 말에 정인은 비로소 웃음을 지을 수 있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