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 혼자 산다' 권나라, 두 여동생과 PC방서 12인분 음식 싹쓸이하며 '소확행'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나 혼자 산다'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나 혼자 산다의 권나라가 두 여동생들과 함께 소소하지만 행복한 하루를 보냈다.

20일 방송된 MBC '나혼자 산다'에서는 권나라가 두 동생들과 함께 휴일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권나라는 독립한지 한 달째인 자취신생아의 모습으로 이목을 끌었다. 호기롭게 아침을 준비하려 해보지만 아직은 자신의 집 부엌과 낯가림(?)을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권나라는 수십개 쟁여 놓은 황도 통조림을 보고 뿌듯함을 느끼기도 했다. 

이어 권나라는 동생과 함께 외출을 준비하면서 5분도 채 안 되는 시간에 화장을 끝내는 털털함의 진면목을 보여줬다. 

권나라의 두 동생들은 함께 게임을 하기 위해 피시방에 모였다. 세 자매는 짜장라면, 떡꼬치, 만두 등 12인분의 음식을 주문했다. 이들은 게임에 빠진 30분동안 12인분의 음식을 모두 싹쓸이해 폭소를 터뜨렸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