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8년차 엑소, 6인 완전체로 '라스' 첫 출격…재계약 문제까지 '솔직 언급'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19년 12월 03일 화요일

▲ 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엑소 수호, 백현, 찬열, 첸, 세훈, 카이. 제공|'라디오스타'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오는 4일 오후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엑소(EXO) 수호, 백현, 찬열, 카이, 세훈, 첸이 출연하는 ‘엑소클라스’ 특집으로 꾸며진다.

정규 6집 ‘OBSESSION’으로 돌아온 엑소는 컴백 예능으로 ‘라디오스타’를 택해 6인 완전체로 입담을 과시한다. 첸을 제외한 모든 멤버들이 ‘라스’ 첫 출연인 만큼 과연 이들이 어떤 이야기들을 풀어낼지 관심이 쏠린다.

어느덧 활동 8년 차를 맞은 이들은 수시로 “저희 때는..”이라고 말문을 열어 폭소를 유발했다고. 이 가운데에도 멤버들이 입을 모아 꼰대로 지목한 사람이 있다고 알려져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들은 토크쇼에서 못다한 입담을 과시하는 한편 진솔한 토크도 서슴없이 풀어냈다고 알려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힘들었던 시기를 털어놓으며 서로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것은 물론 엑소의 재계약 문제까지 솔직하게 언급하며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는 후문이다.

이번 스페셜 MC의 자리에는 첸이 앉는다. 멤버 중 유일한 ‘라스’ 경험자로 스페셜 MC 자리까지 꿰찬 첸은 ‘라스’와 ‘엑소’ 사이를 넘나들며 제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 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제공|ㅡ '라디오스타'
▲ 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제공|ㅡ '라디오스타'
▲ 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제공|ㅡ '라디오스타'
▲ 그룹 엑소(EXO)가 6인 완전체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제공|ㅡ '라디오스타'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