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모우라 선제골' 토트넘, 울버햄턴에 1-0 리드(전반 종료)

이종현 기자 ljh@spotvnews.co.kr 2019년 12월 15일 일요일
▲ 모우라의 선제골 이후 토트넘 선수단의 세리머니. ⓒ신인섭 통신원

[스포티비뉴스=울버햄턴(영국), 신인섭 통신원] 루카스 모우라의 엄청난 득점이 터졌다. 토트넘 홋스퍼가 리드하며 전반을 마쳤다. 

토트넘은 15일 오후 11시(한국 시간) 영국 울버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17라운드 울버햄턴 원더러스와 원정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반이 끝난 현재 1-0 리드를 유지하고 있다. 

손흥민은 알리, 모우라, 케인과 함께 선발로 출격했다. 전반 1분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모우라에게 아웃프런트 패스를 잘했다. 모우라가 수비에게 막혔다. 하지만 모우라는 전반 7분 수비 둘을 개인 기둘로 누르고 페널티박스 안에서 강하게 한 박자 빠른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토트넘은 전반 선제골 이후 울버햄턴에 일방적으로 밀렸다. 슈팅을 다수 허용했다. 울버햄턴이 스리백을 전진시킨 이후 세컨드볼을 적극적으로 따냈다. 손흥민을 바탕으로 한 토트넘의 역습은 나오지 않았다. 토트넘 수비의 실수도 늘었다.

밀리던 토트넘은 전반 36분 다이어가 알리와 2대 1패스 이후 골대를 맞췄다. 손흥민은 전반은 별다른 기회를 잡지 못했다. 

스포티비뉴스=울버햄턴(영국), 신인섭 통신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부조리 현장 제보를 기다립니다. jebo@spotvnews.co.kr로 연락 주세요.
탐사보도팀이 달려갑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