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1일부터 프로농구 비디오 판독 결과, 판독관이 직접 설명한다

맹봉주 기자 mbj@spotvnews.co.kr 2020년 01월 28일 화요일

▲ 앞으론 판독관이 팬들에게 직접 설명한다 ⓒ KBL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판독관이 팬들에게 직접 설명한다.

KBL(한국프로농구연맹)은 28일 보도자료를 통해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5라운드 시작일인 31일부터 비디오 판독 시행 시 대중에게 정확한 정보 전달을 하기 위해 판독관이 직접 비디오 판독에 대한 안내 및 판독 결과를 설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종전엔 비디오 판독 시 각 구단 장내 아나운서들이 심판들에게 내용을 전달받아 비디오 판독에 대한 안내 및 판독 결과를 설명했다. 하지만 5라운드부터는 판정에 대한 중립성과 정확한 상황 설명을 위해 판독관들이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에게 직접 안내할 방침이다.

한편 KBL은 지난 지난해 12월 31일 ‘농구영신 매치’인 부산 KT와 창원 LG의 경기부터 비디오 판독 시 관련 영상을 경기장 내 멀티 비전을 통해 실시간으로 표출하기로 결정하는 등 팬 친화적인 정책을 내고 있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