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핸드볼티비] 김온아-최수지 슈팅이 날아온다…골키퍼 시점 간접 체험

임창만 기자,김동현 기자 lcm@spotvnews.co.kr 2020년 02월 20일 목요일

▲ SK 슈가글라이더즈의 골키퍼 이민지.
[스포티비뉴스=방이동, 임창만/김동현 영상 기자] "팬들께 골키퍼의 시점을 보여줄 수 있어서 좋은 경험한 것 같아요."

SK 슈가글라이더즈 골키퍼 이민지의 말이다.

지난 18일 서울 송파구 SK 핸드볼 보조경기장에서 SK 슈글즈 선수들의 훈련이 열렸다.

핸드볼티비에서는 간접으로나마 팬들에게 생생한 느낌을 주기 위해 '골키퍼의 시점' 콘텐츠를 준비했다. 

골키퍼인 이민지에게 고프로를 채워 선수들의 슈팅을 앵글로 체험해 보는 것이다.

▲ SK 슈가글라이더즈의 김선화, 최경빈, 조수연, 김온아 (왼쪽부터)
영상을 통해 이민지 골키퍼의 당찬 파이팅 소리부터 국가대표 김온아, 최수지, 조수연, 김선화의 번개 같은 슈팅을 체험해 볼 수 있다.

[스포티비뉴스=방이동, 임창만/김동현 영상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