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개훌륭' 강형욱 "돈 받고 반려견 교육만 하는 것? 그건 가짜"[TV핫샷]

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 KBS2 '개는 훌륭하다'. 제공|KBS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반려견과 보호자의 행복을 바라는 강형욱의 진심이 안방을 찾았다.

24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에는 반려견들 간의 분리 불안 문제로 고민하는 시베리아허스키 창덕이와 덕수네 가족의 사연이 공개됐다. 반려견 사이의 분리 불안 문제에 강형욱은 어느 때보다 세심한 배려로 교육을 이끌었다.

강형욱은 고민견 창덕이와 덕수의 성향을 정확하게 짚어냈다. 보호자가 창덕이를 말썽꾸러기로 오해한 것과는 달리, 오히려 창덕이가 동생 덕수를 보듬으며 중재자 역할을 해온 사실이 밝혀졌다.

덕수의 불안감 완화를 시작으로 창덕이와 덕수가 분리된 상황에 서서히 익숙해질 수 있도록 교육했다. 고민견들은 강형욱을 피해 요리조리 빠져나가며 생각지도 못한 술래잡기가 펼쳐졌지만, 계속되는 강형욱의 교육에 서서히 안정을 찾으며 눈에 띄는 변화를 보여줬다.

강형욱은 '반려견을 위한 보호자들의 진정한 사랑이 무엇인지'에 대해 생각해보는 여지를 제시하기도 했다. 그는 진심 어린 조언으로 반려견과 보호자의 행복을 위한 메시지를 전했다.

특히 "(저를) 돈 받고 교육만 해주는 사람으로 생각할 수 있지만 그런 교육은 하고 싶지 않았다. 가짜 교육을 하는 것 같았다"며 자신의 진심을 전했다.

이처럼 강형욱은 반려견 간의 분리 불안 문제를 개선함은 물론 보호자들의 성숙한 반려 생활을 위한 진심을 전했다.

'개는 훌륭하다'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10분에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