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방탄소년단, 美 '지미팰런쇼'서 '온' 최초 공개…뉴욕 점령한 퍼포먼스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02월 25일 화요일

▲ '지미 팰런쇼'에 출연한 방탄소년단. 제공| Andrew Lipovsky/NBC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방탄소년단이 신곡 '온'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24일(현지시간) 방송된 미국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이하 지미 팰런쇼)'에 출연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네 번째 정규 앨범 '맵 오브 더 솔: 7' 타이틀곡 '온'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마칭 밴드, 여러 명의 댄서들과 함께하는 파워풀한 군무를 비롯해 중간에 등장하는 댄스 브레이크 등 다채로운 춤은 방탄소년단만이 할 수 있는 대규모 퍼포먼스의 정점을 찍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뉴욕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에서 펼쳐진 이번 무대는 지난 21일 공개된 '온'의 키네틱 매니페스토 필름과는 또 다른 웅장한 분위기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방탄소년단은 2018년 폴 매카트니 이후 그랜드 센트럴 터미널에서 공연한 유일한 아티스트로 전 세계적인 위상을 실감케 했다. 

▲ '지미 팰런쇼'에 출연한 방탄소년단. 제공| Andrew Lipovsky/NBC
▲ '지미 팰런쇼'에 출연한 방탄소년단. 제공| Andrew Lipovsky/NBC

방탄소년단은 이번 방송에서 지미 팰런과 뉴욕 곳곳을 누볐다. 멤버들은 지하철에서 지미 팰런과 특별한 인터뷰를 진행하며 서로의 첫인상, 새 앨범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전 세계 팬들이 사전에 보내준 질문에 대답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방탄소년단은 "작은 레이블에서 시작해 주변부에 있더라도 전 세계적으로 성공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언어, 국가, 인종도 다르지만 저희의 노래를 들어주시고 즐겨주셔서 영광이고, 그런 힘으로 계속해서 공연을 하는 것 같다"라며 이들을 향한 전 세계적 관심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이외에도 멤버들은 지미 팰런과 함께 '지하철 올림픽' 게임을 진행하고, 뉴욕의 상징적인 식당인 카츠 델리카트슨을 방문해 음식을 맛보며 방탄소년단 특유의 유쾌한 에너지를 뽐내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미 팰런쇼'에 두 번째 출연했다. CBS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 NBC '투데이쇼', MTV '프레시 아웃' 등 미국 유명 방송을 섭렵, 글로벌 슈퍼스타의 존재감을 다시 한번 드러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