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나혼자 산다' 안보현, 복서→모델→연기자 진로변경…"원래는 군인이 꿈"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20년 03월 28일 토요일

▲ '나 혼자 산다'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배우 안보현이 복싱선수를 하다 배우를 하게 된 계기를 고백했다.

27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배우 안보현의 야성미 넘치는 상남자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배우 이시언은 안보현에게 "복싱 선수를 하다 어떻게 배우 일을 하시게 됐다"고 질문했다.

이에 안보현은 "손도 부러지고 부상도 많았다. 부모님이 너무 반대를 하셨다"며 "그래서 직업군인이 잘 맞아서 하려다가 누군가 모델 일을 추천해주셨다. 너무 재밌고 신세계였다"고 밝혔다.

이날 안보현은 자신의 클래식카 크롱이와 함께 캠핑을 떠났다. 그런 그에게 엑소 수호가 찾아와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부풀게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