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하리수, 마스크→이태원 클럽 소신발언…"모두를 위해 진단검사 꼭 받아라"[전문]

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2020년 05월 13일 수요일

▲ 하리수가 이태원 클럽 사태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출처ㅣ하리수 SNS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마스크 착용을 독려하고, '마스크 안사기 운동' 동참, 판매 사기 일침 등 '마스크 대란'에 관심을 보여온 방송인 하리수가 이번에는 서울 이태원 클럽 코로나19 집단 감염에 대해 소신을 밝혔다.

하리수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 한 사람쯤이야 하고 생각 마시고 모두를 위해서 진단 검사 꼭 받으세요"라며 사진을 올렸다.

하리수가 공개한 사진은 4월 30일부터 5월 5일 기간 중 이태원 클럽이나 인근 방문자는 증상이 없어도 진단 검사를 받으라는 내용이 담긴 홍보 포스터다. 이어 그는 "지금 검사받으시면 익명 보호 가능하다고 하니 적극적인 협조 바랍니다"라며 검사를 적극 권장했다.

▲ 하리수가 올린 포스터. 출처ㅣ하리수 SNS

평소 하리수는 마스크 착용 생활화에 대한 목소리를 높여왔고, 마스크 부족 대란 해결을 위해 '마스크 안사기 운동'에 동참하는 등 코로나19 사태 속 꾸준한 소신 발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에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심각해지자 검사를 받을 것을 권장하며 또다시 소신을 밝혔다.

지난 12일 정오 기준 방역 당국이 집계한 서울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 19 확진자는 102명이다.

다음은 하리수 글 전문이다.

나 한 사람쯤이야 하고 생각 마시고 모두를 위해서 진단 검사 꼭 받으세요. 지금 검사받으시면 익명보호 가능하다고 하니 적극적인 협조 바랍니다.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