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다비드 실바, 맨시티와 이번 시즌 끝까지 간다

맹봉주 기자 mbj@spotvnews.co.kr 2020년 05월 15일 금요일

▲ 맨시티에서 수많은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린 다비드 실바.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다비드 실바(34)가 맨체스터 시티에서 선수생활 마무리를 준비하고 있다.

실바는 맨시티의 전설이다. 10년 동안 맨시티 주전 미드필더로 활약하며 프리미어리그 4회 우승을 이끌었다. 2010년 실바 영입 후 맨시티는 전성기를 달리고 있다.

30대 중반에 접어들며 은퇴를 생각 중인 실바는 올해 6월 30일(이하 한국 시간)을 끝으로 맨시티와 계약이 끝난다. 맨시티에서 10번째 시즌을 마치고 떠나기로 한 것이다.

하지만 변수가 생겼다. 코로나19로 시즌이 무기한 중단된 것. 때문에 맨시티는 시즌 재개 전에 실바가 떠날지 모른다는 걱정을 하고 있었다.

실바는 끝까지 맨시티와 의리를 지키기로 했다. 계약 기간에 관계없이 이번 시즌 끝까지 팀에 남을 전망이다.

영국 매체 '더 타임즈'는 15일 "실바가 이번 시즌 끝까지 맨시티 유니폼을 입을 예정이다. 맨시티는 현재 리그 10경기와 FA컵, 유럽챔피언스리그를 남겨놓고 있다. 실바는 맨시티를 위해 계약을 연장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했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