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한별, 연장 접전 끝에 KPGA 첫 승…대상 포인트도 1위로

네이버구독_201006 박대현 기자 pdh@spotvnews.co.kr 2020년 08월 30일 일요일

▲ 김한별이 30일 경기 포천 일동레이크 골프클럽에서 열린 KPGA 코리안투어 헤지스골프 KPGA 오픈에서 우승 확정 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김한별(24)이 데뷔 동기 이재경(21)을 연장전에서 따돌리고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첫 승을 신고했다.

김한별은 30일 경기도 포천 일동레이크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KPGA 코리안투어 헤지스골프 KPGA 오픈 4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8개를 수확하며 8언더파 64타를 쳤다.

최종합계 21언더파 267타를 적어낸 김한별은 이날 7타를 줄인 이재경과 동타를 이룬 뒤 1차 연장 끝에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신설 대회에서 우승 기쁨을 맛본 김한별은 상금 1억 원과 제네시스 대상 포인트 1위를 동시에 거머쥐며 겹경사를 누렸다.

유송규(24)가 나흘 합계 18언더파 270타로 단독 3위에 이름을 올렸다. GS칼텍스 매경오픈에 이어 2주 연속 우승에 도전했던 이태희(36)는 16언더파를 기록하며 공동 4위로 대회를 마쳤다.

스포티비뉴스=박대현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