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담보' 성동일 "나보다 박소이가 100배 열심히 연기, 하지원 고생 많았다"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9월 24일 목요일
▲ 담보 출연진. 제공ㅣCJ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성동일이 자신과 호흡을 맞춘 후배들에게 "나보다 훨씬 열심히 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성동일은 24일 오후 4시 서울 용산아이파크몰 CGV에서 열린 영화 '담보'(감독 강대규) 라이브 컨퍼런스에서 이같이 밝혔다.

성동일은 이번 작품에 임한 소감으로 "처음에 시나리오를 받았을 때 '그냥 내 자신에게 솔직해도 되지 않겠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제가 특별히 연기에 대해서 고민하거나 미친듯이 노력하는 배우가 아니라는 걸 잘 아실 것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시나리오가 탄탄했다. 쓰인대로 최대한 따라가려고 노력만 해도 괜찮지 않겠나 싶었다. 감독님의 이전 작품인 '하모니'도 흥행하셨는데, 워낙 디테일하시다. 저는 너무 쉽게 했고, 박소이 양이 저의 100배 열심히 했다"고 말해 폭소를 안겼다.

성동일은 "성인이 되자마자 감정 연기로 영화를 이끌어가는 하지원씨가 고생을 많이 했다. 희원이도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중간부터 이어가는 감정연기가 너무 좋았다. 소름이 끼쳤다. 저는 편안하게만 했다. 다른 배우들에게 감사하고 미안한 마음이다"라고 공을 돌렸다.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성동일)과 그의 후배 종배(김희원)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박소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드라마다.

'담보'는 9월 29일 개봉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