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골 2도움’ 손흥민, 9.4점으로 경기 최우수 선수 선정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09월 25일 금요일

▲ 손흥민
▲ ⓒ후스코어드 캡처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손흥민이 양 팀 최고 평점과 함께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토트넘 홋스퍼는 25일 새벽 3(한국 시간) 에콜로그 아레나에서 열린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차 예선에서 슈켄디야에 3-1로 승리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게 됐다.

토트넘은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전방에 라멜라, 알리, 손흥민이 섰고, 중원에 베르흐베인, 윙크스, 은돔벨레가 배치됐다. 포백은 데이비스,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오리에가 담당했고 골문은 조 하트가 지켰다.

경기 후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는 손흥민에게 양 팀 최고 평점인 9.4점을 부여했다. 손흥민은 2번의 슈팅, 1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고, 키패스를 4개나 성공시켰다. 다음은 1골을 넣은 라멜라로 9.2, 세 번째는 탕강가로 7.6점이다.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손흥민은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이 매체는 지난 사우샘프턴전에서는 4골을 넣은 손흥민 대신 14도움을 기록한 케인을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이번 경기에서는 모든 골에 관여한 손흥민에게 최우수 선수의 영광을 돌렸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