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PL REVIEW] '페르난데스 극장골' 맨유, 종료 추가시간에 득점…브라이튼에 3-2 승리

네이버구독_201006 맹봉주 기자 mbj@spotvnews.co.kr 2020년 09월 26일 토요일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경기 종료 휘슬 후 나온 득점으로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경기 종료 직전에 승패가 결정났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26일(한국 시간) 영국 브라이튼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커뮤니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브라이튼을 3-2로 이겼다.

극적인 역전골이 나왔다. 이날 맨유는 브라이튼의 압박에 고전했다.

페널티킥을 허용하며 선제골까지 내줬다. 브라이튼의 자책골, 마커스 래시포드의 골로 2-1로 앞서갔지만 후반 추가 시간에 솔리 마치에게 실점하며 2-2 동점이 됐다.

이대로 끝나는 듯 했던 경기는 뜻하지 않는 방향으로 흘러갔다. 후반 추가 시간 7분 맨유의 코너킥 공격이 막히며 종료 휘슬이 불렸다. 하지만 비디오판독 결과 해리 매과이어의 헤딩이 브라이튼 닐 무페이 손에 맞은 것이 확인 됐다.

결국 심판은 맨유에게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키커로 나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추가 시간 9분이 지나서 나온 결승 득점이었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