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故최진실 아들'에서 '지플랫'으로…최환희, 오늘(20일) 가수 데뷔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11월 20일 금요일

▲ 최환희 '디자이너' 커버; 제공| 로스차일드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故(고) 최진실 아들' 최환희(지플랫)가 가수로 데뷔한다.

최환희는 20일 오후 6시 데뷔곡 '디자이너'를 발표하고 솔로 가수로 가요계에 출사표를 던진다.

'디자이너'는 최환희가 음악으로 새로운 인생을 시작하겠다는 마음가짐을 담은 곡. 에너지 넘치는 멜로디에 최환희의 깔끔한 보컬과 여성 보컬 혼담의 청량한 목소리가 잘 어우러진 곡이다. 경쾌한 신스, 플럭이 돋보이는 밝은 힙합 장르로,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인상적이다.

지플랫이라는 이름을 내세운 최환희는 "20살 그대로 밝은 이미지로 대중들이 바라봐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최환희는 YG 프로듀서를 맡고 있는 로빈이 세운 회사 로스차일드 소속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