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솔비, 코로나19 여파로 콘서트 연기…"안전과 보호가 우선"[전문]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0년 11월 27일 금요일

▲ 솔비. 제공ㅣ엠에이피크루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가수 솔비의 콘서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다. 

솔비 소속사 엠에이피크루는 27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12월 5일 서울 성수동 플레이스 비브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솔비 콘서트 '아트 테라피'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정부와 공연장이 제시한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좌석 간 거리 두기 및 각종 절차와 준비를 진행하고 있었으나, 팬들과 아티스트 그리고 제작진의 안전과 보호가 우선이라고 판단돼 연기를 결정했다"고 했다.

솔비는 모두가 힘들었던 2020년을 정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기 위해 공연을 기획했다. 관객과 함께 그림을 그리고 음악과 토크를 준비하는 등 힐링의 시간을 마련했지만 결국 공연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소속사는 "솔비가 관객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사하기 위해 탱고도 배우는 등 공연을 철저히 준비했다"고 귀띔하기도 했다. 

소속사는 "시간과 에너지와 비용을 들여 솔비의 공연을 예매하고 기다려주신 모든 관객분께 아쉬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며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해 방역 지침을 지켜주시길 부탁드리며 추후 공연까지 아티스트와 스태프 모두 방역에 만전을 기해 더욱 철저히 준비해서 내년에 찾아뵙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다음은 솔비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솔비 기획사 엠에이피크루입니다.

24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며 수도권 사회적 거리 두기가 2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12월 5일 성수동 플레이스 비브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솔비의 '아트 테라피' 콘서트>를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습니다.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진행하기 위해 정부와 공연장이 제시한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좌석 간 거리 두기 및 각종 절차와 준비를 진행하고 있었으나, 팬들과 아티스트 그리고 제작진의 안전과 보호가 우선이라고 판단돼 연기를 결정했습니다.

솔비는 이번 '아트 테라피' 콘서트에서 팬들과 함께 그림을 그리면서

모두가 힘들었던 2020년을 정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맞을 생각에 설렜습니다. 특히 팬들에게 특별한 시간을 선사하기 위해 탱고를 배우는가 하면, 감성을 담은 음악과 자존감 높은 토크를 준비해 팬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용기의 메시지를 전하려고 했습니다.

시간과 에너지와 비용을 들여 솔비의 공연을 예매하고 기다려주신 모든 관객들께 아쉬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우리 모두의 건강을 위해 방역 지침을 지켜주시길 부탁드리며 추후 공연까지 아티스트와 스태프 모두 방역에 만전을 기해 더욱 철저히 준비해서 내년에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솔비의 공연을 지지해주신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