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효성, '허리 23인치' 사이즈 줄이는 다이어트 대성공…"배달음식 금단현상"

네이버구독_201006 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 전효성이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제공ㅣJHS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가수 전효성이 다이어트 영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전효성은 3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블링달링전효성'을 통해 "사이즈 줄이기 프로젝트" 영상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전효성은 "장장 5개월만에 '사이즈 줄이기 프로젝트' 애프터 시리즈를 가지고 왔습니다"라며 인사했다.

프로젝트를 시작하자마자 코로나19 확산세로 2개월 동안 운동을 가지 못했다는 전효성은 "그때는 비포 영상을 찍었을 때보다 훨씬 더 살이 쪘다. 그래서 결국은 8월부터 시작해서 3개월 운동을 했다"고 덧붙였다.

특히 전효성은 등산, 필라테스 등 각종 운동 인증샷과 함께 운동 캘린더를 보여주며 다이어트 기록을 상세하게 공유했고, 운동 팁으로 '운동 스타일 바꾸기'를 소개했다. 이어 전효성은 "운동을 질리지 않게 스타일을 바꿔가면서 해야 계속 할 수 있다"라며 등산, 산책, 필라테스, 사이클, 스트레칭을 번갈아가며 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전효성은 "너무 타이트하게 운동을 하지 않았다. 그래야 운동을 이어갈 수 있겠더라. 그래서 캘린더 보면 주 3회정도 했다. 휴식을 충분히 했기 때문에 3개월동안 운동이란걸 할 수 있었다"라며 운동의 지속성을 위한 휴식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8월부터 배달음식을 끊었다는 전효성은 "힘들었다. 금단현상이 심했다"고 솔직하게 말해 친근한 매력을 뽐냈고, 배달음식 대신 채소 위주의 식단과 물을 많이 마셨다고 답하며 '프로 다이어터'의 면모를 과시했다.

식이요법에 대해서 전효성은 "배고프면 먹고 배부르면 안먹는 식으로, 내 몸이 원하는 데에 귀를 기울였다"고 밝혔다. 최근 커피를 끊었다며 "커피가 마시고 싶은 날엔 디카페인, 되도록이며 차 위주이거나 사과, 깔라만시로 바꿨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사이즈 체크표를 공개한 전효성은 지난 8월 26인치였던 허리 둘레가 23.5인치로 줄어든 걸 인증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팔 둘레는 약 2cm, 허벅지 둘레는 약 4cm씩 줄어든 걸 확인한 전효성은 기쁨을 드러내며 "정말 힘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이즈 줄이기 프로젝트'에 성공한 전효성은 "운동을 꾸준히 해야겠다고 느꼈다. 20대랑 30대가 다르다. 버티기 위해서는 운동을 해야한다"고 운동의 필요성에 대해 이야기했다. 전효성은 "배달음식을 끊고 운동을 시작하고 난 이후 '혈색이 좋아졌다', '안색이 좋아졌다'는 얘기를 들었다"라며 프로젝트 이후 생긴 변화에 대해 밝혔다.

전효성은 "저도 몸무게가 아닌 눈 바디, 사이즈 체감에 조금 더 신경을 쓰다보니까 다이어트를 하면서 받는 스트레스가 훨씬 적었고, 옷 입으면서 기분이 좋았다. 운동을 하고 살짝 땀이 날 때 활력이 넘치는 기분이 들어 성취감이 높았다"라며 생생한 후기와 함께 '다이어터'들에게 응원을 전하며 영상을 마쳤다.

전효성은 2009년 걸그룹 시크릿으로 데뷔했다. 이후 2013년 OCN 드라마 '처용'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전효성은 '원티드', '내성적인 보스', '내 마음에 그린', '메모리스트'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으며, 최근 MBC FM4U '꿈꾸는 라디오'의 DJ를 맡아 청취자들과 활발하게 소통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