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영탁, 코로나19 음성…"당분간 자가격리 유지할 것"[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12월 03일 목요일

▲ 영탁. 제공| 뉴에라프로젝트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트로트 가수 영탁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뉴에라프로젝트는 3일 영탁이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알렸다.

영탁은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검사를 받은 바 있다. 영탁까지 음성 판정을 받으면서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이찬원을 제외하고는 임영웅, 영탁, 장민호, 김희재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영탁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유지하고 있다. 추후 다른 아티스트의 검사 결과가 나오는대로 안내해드리겠다"며 "아티스트의 안녕과 사회적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도 강조했다.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트롯맨'으로 함께 활약한 임영웅, 영탁, 장민호, 김희재도 전원 검사를 받았다. 네 사람 모두 음성 판정에도 당분간 자가격리를 유지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