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토트넘 포함 유로파 16강 확정…분데스리가 전원 탈락 (종합)

네이버구독_201006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21년 02월 26일 금요일

▲ 2020-21 UEFA 유로파리그 16강 진출 팀. ⓒUEFA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2020-21 UEFA 유로파리그 우승 트로피를 경쟁할 16팀이 확정됐다. 손흥민이 뛰고 있는 토트넘이 16강에 올라간 가운데 독일 분데스리가 팀이 모두 탈락하는 이변이 일어났다.

25일(한국시간)과 26일 이틀에 걸쳐 진행된 유로파리그 32강전 2차전 결과 16강에 오른 팀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토트넘, 아스널(이상 잉글랜드) ▲비야레알, 그라나다(이상 스페인) ▲AC밀란, AS로마(이탈리아) ▲샤흐타르, 디나모 키예프(우크라이나) ▲아약스(네덜란드) ▲올림피아코스(그리스) ▲영보이스(스위스) ▲슬라비아 프라하(체코) ▲디나모 자그레브(크로아티아) ▲몰데(노르웨이) ▲레인저스(스코틀랜드) 등이다.

잉글랜드에선 4팀 중 3팀이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하루 전 토트넘이 볼프스베르크(오스트리아)를 제치고 16강에 선착한 가운데 이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아스널이 각각 레알 소시에다드(스페인)와 벤피카(포르투갈)를 따돌리고 16강에 합류했다.

반면 레스터시티는 홈에서 슬라비아 프라하에 0-2로 패배하면서 0-2로 잉글랜드 팀 중 유일하게 탈락했다.

분데스리가 팀들은 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이날 바이어 레버쿠젠은 영 보이즈에 0-2로 패배하면서 1·2차전 합계 3-6으로 졌고, 1차전에서 몰데와 3-3으로 비겼던 호펜하임 역시 2차전에서 0-2로 패배하면서 유로파리그 여정을 끝냈다.

또 32강에 오른 유일한 프랑스 팀이었던 릴은 아약스에 합산 점수 2-4로 밀려 탈락했다.

유로파리그 16강 조추첨은 이날 진행된다.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제보>kk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