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북한, 도쿄올림픽 불참…"코로나 위기서 선수 보호"

정형근 기자 jhg@spotvnews.co.kr 2021년 04월 06일 화요일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북한이 올해 7월 개막 예정인 도쿄올림픽에 참가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북한 체육성이 운영하는 '조선체육' 홈페이지는 "(북한) 올림픽위원회는 총회에서 악성 바이러스 감염증에 의한 세계적인 보건 위기 상황으로부터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하여 위원들의 제의에 따라 제32차 올림픽 경기대회에 참가하지 않기로 토의 결정했다"고 5일 공개했다.

총회는 지난달 25일 평양에서 화상회의 방식으로 열렸다.  총회에는 김일국 올림픽위원장 겸 체육상이 보고자로 나섰고 올림픽위원회 위원과 체육 및 연관 부문 간부들이 참석했다.

북한은 이 총회에서 체육 선진국 대열에 들어서기 위한 과업을 언급하며 "새로운 5개년 계획기간 국제경기들에서 메달 획득 수를 지속적으로 늘이며 온 나라에 체육 열기를 고조시켜야 할 것"을 강조했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세계적인 보건 위기 상황에서 선수들을 보호하기 위해 위원들의 제의에 따라 도쿄올림픽에 참가하지 않기로 토의 결정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