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NC, 15일 마산의거 기념식 및 '만남 2015' 이벤트

박현철 기자 phc@spotvnews.co.kr 2015년 03월 15일 일요일

[SPOTV NEWS=박현철 기자] NC 다이노스가 3월15일 마산야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시범경기에 두가지 의미있는 행사를 연다.

경기 시작에 앞서 한국 민주화 운동의 모태인 3.15 마산의거를 기념식을 진행한다. 3.15기념사업회에서 만든 기념영상을 상영하고 양덕초등학교 야구부 학생 두 명이 3번, 15번이 붙은 유니폼을 입고 애국가를 부를 예정이다.

3.15 마산의거는 1960년 3월15일 자유당 정권의 부정선거에 마산지역 시민-학생들이 저항한 사건이다. 고 김주열 열사의 희생 등으로 전국으로 민주화 운동이 확산돼 4.19 혁명의 도화선이 됐고, 2010년 국가기념일로 지정됐다.

경기를 마친 뒤에는 시즌 개막을 앞두고 선수단과 홈 팬이 함께하는 ‘만남 2015’가 진행된다. 김경문 감독, 주장 이종욱 선수가 목표와 각오를 밝히며 팬들과 질의응답의 시간이 있다. 응원단 랠리 다이노스의 축하공연과 화이트데이 이벤트도 같이 열린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