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보] 우루과이 페레이로, 일본 원정 1-1 동점골

한준 기자 hjh@spotvnews.co.kr 2018년 10월 16일 화요일
▲ 한국전에 출전했던 페레이로가 일본전에 동점골을 넣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우루과이가 일본 원정에서 동점골을 넣었다.

일본은 16일 저녁 7시 35분 일본 사이타마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친선 경기를 시작했다. 

일본이 전반 10분 선제골로 앞서갔다. 파나마전에도 득점한 미나미노(23, 레드불잘츠부르크)는 중앙 지역을 날렵하게 파고든 뒤 시도한 오른발 슈팅으로 우루과이 골망을 흔들었다.

미나미노는 지난 9월 코스타리카전부터 A매치 3경기 연속골을 넣었다.

우루과이는 전반 28분 동점골을 넣었다. 오른쪽 측면에서 이어진 프리킥 크로스를 문전 왼쪽에서 헤더로 패스했고,  가스톤 페레이로가 밀어 넣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