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한체육회, 한·중생활체육교류 충청남도에서 개최

정형근 기자 jhg@spotvnews.co.kr 2019년 06월 12일 수요일
▲ 대한체육회가 12일부터 4박 5일간 충청남도 일원에서 '제19회 한·중생활체육교류'를 개최한다. ⓒ대한체육회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12일부터 4박 5일간 충청남도 일원에서 '제19회 한·중생활체육교류'를 개최한다. 

올해는 중국 장시성에서 30세 이상 생활체육동호인 60명으로 구성된 선수단이 방한한다. 배드민턴, 탁구, 테니스, 풋살, 농구 등 5개 종목에서 한국의 동호인 선수단과 기량을 겨룰 예정이다.

이번 교류는 12일 대한체육회가 주최하는 환영연을 시작으로 종목별 연습 경기 및 대회 출전(14일~15일), 환송연(15일) 등 순서로 진행된다. 공주·부여 등을 돌아보는 문화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준비되어 있다.

오는 10월에는 충청남도 생활체육동호인 5종목 62명이 중국 장시성을 답방하여 충청남도와 장시성 지역 간 지속적인 생활체육 교류를 위한 징검다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한‧중생활체육교류 사업은 2001년 처음 시작되어 매년 양국 선수단의 상호 초청·파견의 형태로 진행되고 있다. 동호인 스포츠 국제 교류를 통해 민간 차원의 국제적 우호 증진 및 지역·종목 간 교류 정례화에 기여하고 있다.

대한체육회는 생활체육 참여 기회 확대 및 국제 스포츠 교류 활성화를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해나갈 방침이다.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