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와이키키2' 김예원, 심형탁에 결별선언 실패…취업으로 더 꼬였다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4월 15일 월요일

▲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김예원이 심형탁에게 이별을 선포하러 갔다가 제안을 받아들이고 돌아왔다.

15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2'(극본 김기호·송지은·송미소·서동범, 연출 이창민)에서는 차유리(김예원)가 국기봉(신현수) 때문에 병철(심형탁)을 계속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차유리는 국기봉에게 "웃음소리가 영 적응이 안 되더라, 너는 포크볼인가 뭔가 잘 배우고 있냐"고 했다. 국기봉은 "병철 선배 덕에 많이 좋아졌다"고 말했고, 결국 차유리는 병철을 한번만 더 만날 생각을 했다.

병철은 유리에게 기봉에 대해 "워낙 머리가 나쁜 애다"라고 뒷담화를 했고 유리는 "그래도 잘 가르쳐 달라"라고 부탁했다. 

병철은 웃음소리에 이어 딸꾹질 소리, 재채기 소리 등 다양하게 이상한 소리를 내 경악하게 만들었다. 집으로 돌아온 차유리는 "1군 테스트가 다시 잡혔다"는 국기봉의 이야기를 듣고 병철과 헤어지기로 마음먹었다.

헤어짐을 마음 먹고 병철을 만난 유리에게 병철은 "여기는 내 매장이다. 주방을 유리 씨가 맡아주면 좋겠다"고 제안했고 결국 유리는 또 이별선포를 하지 못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