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TV는 사랑을 싣고' 김연자 "조만간 좋은 소식 있을 것" 결혼 암시하며 '발그레'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 'TV는 사랑을 싣고' 장면. 방송 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수양 엄마'를 찾기 위해 등장한 트로트 가수 김연자가 핑크빛 열애 사실과 결혼 준비 사실을 함께 공개했다.

6일 방송된 KBS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김연자가 출연해 MC 김용만, 윤정수와 추억 여행을 떠났다.

밝게 노래하며 등장한 김연자에 대해 김용만은 "노래가 역주행하는 만큼, 인생도 역주행하고 있다. 더욱 예뻐지셨다. 사랑이 갈수록 무르익는다. 조만간 좋은 소식이 있을 것 같다"라고 물었다. 김연자는 쑥스러운 듯 "곧 있을 것이다"라고 말하며 넌지시 결혼을 암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연자는 이날 근황에 대해 이혼 후 새로운 사랑을 잘 만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개 연애에 대해 그는 "사람들 눈에 띄는 직업이라 뒤에서 손가락질받기 딱 좋다. 그럴 바엔 오픈하는 게 좋다"고 운을 뗐다.

현재 남자친구와 6년째 연애 중이라는 김연자는 "제가 광주에서 공부할 때 처음 만났다. 어린 시절 같은 음악학원을 다녔다더라. 저는 그걸 나중에야 알았다"라고 말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부조리 현장 제보를 기다립니다. jebo@spotvnews.co.kr로 연락 주세요.
탐사보도팀이 달려갑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