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첫 공식 경기' 강정호, 싱글 A서 무안타 2볼넷 1득점

네이버구독_201006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18년 06월 02일 토요일
▲ 강정호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소속 내야수 강정호가 올해 첫 공식 경기에 나섰다.

2016년 12월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일으킨 강정호는 사고 후 도주에 과거에도 음주운전 적발 전력이 있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징역 8개월과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강정호는 범죄 전력으로 미국 취업 비자를 받지 못했으나 4월 27일(이하 한국 시간) 도미니카에서 비자 발급을 받았다.

이후 지난달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의 구단 캠프 시설에서 훈련과 연습 경기를 진행한 강정호는 2일 처음으로 싱글 A 경기에 나섰다. 그는 미국 플로리다주 브레이든턴 레컴파크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 산하 샬럿 스톤크랩스와 경기에 3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장해 3타수 무안타 2볼넷 1득점을 기록했다. 팀은 샬럿을 8-4로 꺾었다. 

강정호는 0-0으로 맞선 1회말 1사 3루에서 타석에 들어서 6구째 볼넷으로 출루했다. 그는 후속 타자의 안타와 희생플라이로 홈을 밟아 팀의 2득점째를 올렸다. 2-2로 맞선 3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서 3루수 땅볼로 아웃됐다.

5-2로 앞선 4회 2사 후에는 5구째 다시 볼넷으로 걸어나갔다. 득점에는 실패했다. 7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강정호는 8-3으로 달아난 8회 1사 1루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되며 경기를 마쳤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