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차 지명] 롯데, 경남고 사이드암 서준원 지명

홍지수 기자 hjs@spotvnews.co.kr 2018년 06월 25일 월요일

▲ [스포티비뉴스=서울, 한희재 기자] 2019 KBO 신인 1차 지명 행사가 25일 오후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렸다. 경남고 서준원이 소감을 말하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소공동, 홍지수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팀의 미래가 될 선수로 경남고의 강속구 사이드암스로 투수 서준원을 찍었다.

롯데는 25일 중구 웨스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9 신인 1차 지명'에서 경남고의 투수 서준원을 지명했다. 이윤원 단장은 "올해 지명 대상에서 가장 우수한 투수가 우리 지역에 있었다. 큰 행운이다"고 말했다.

서준원은 일찌감치 롯데 1차 지명으로 기대와 관심을 받았다. 뛰어난 신체 조건과 구속 150km를 넘는 패스트볼을 던질 수 있는 투수로 평가를 받는다.

한편, 신인 1차 지명이 공개적인 행사로 열리는 건 올해가 처음이다. KBO 신인 1차 지명은 각 구단 연고지 내의 배정학교를 졸업했거나 졸업 예정인 선수를 대상으로 각 구단 당 1명의 선수를 우선 선발하는 제도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