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구혜선-안재현, 결혼 3년 만에 이혼하나…소속사 "확인 중"[공식입장]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19년 08월 18일 일요일

▲ 결혼 3년 만에 이혼 위기를 맞은 배우 구혜선-안재현 부부.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불화를 폭로한 배우 구혜선(35)-안재현(32) 측이 두 사람의 이혼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구혜선-안재현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8일 스포티비뉴스에 "두 사람의 이혼과 관련해 확인 중"이라고 입장을 알렸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안재현)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고 폭로하며 "다음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해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린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고 자신은 이혼을 원하지 않는다는 뜻을 함께 밝혔다.

또한 구혜선은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되었다"고 자신이 불화를 폭로한 이유를 설명하며 안재현과 나눈 문자를 공개하기도 했다.

공개된 문자 메시지에 따르면 구혜선과 안재현은 이미 이혼에는 합의한 것처럼 보인다. 안재현은 "이미 그저께 삼일 전 당신이 준 합의서랑 언론에 올릴 글 다음주에 내겠다고 '신서유기' 측과 이야기 나눈 상황이다"고 말했고, 구혜선은 "결혼할 때 설득했던 것처럼 이혼에 대한 설득도 책임지도 해달라. 서류 정리는 어려운 게 아니니"라고 서류정리 전 자신의 어머니를 만나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KBS2 드라마 '블러드'를 통해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고, 2016년 5월 결혼했다. 결혼 이듬해에는 tvN '신혼일기'로 두 사람의 행복한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