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무리뉴 감독 "손흥민 없어서? 말하기 어려운 문제"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20년 02월 20일 목요일

[스포티비뉴스=런던(영국), 신인섭 통신원] 스트라이커 부재를 극복하지 못하고 라히프치히에 득점 없이 무릎을 꿇은 주제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에 대해선 말을 아꼈다.

무리뉴 감독은 2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이 끝나고 기자회견에서 손흥민 부재를 묻는 말에 "말하기 어렵다"며 "우린 우리의 한계까지 싸울 것"이라고 말했다.

토트넘은 이날 후반 13분 티모 베르너에게 페널티킥으로 결승 실점을 허용하면서 0-1로 졌다.

주전 공격수 두 명을 모두 잃은 토트넘은 전술 변경이 불가피했다. 주제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을 대신해 제드송 페르난데스를 오른쪽 윙포워드로 기용했다.

하지만 토트넘으로선 라이프치히 페널티 박스 안으로 들어가기 조차 어려울 정도로 공격에 애를 먹었다.

--결과를 평가하자면

"1-0은 1-0이다. 10-0은 아니다. 결과는 아직 열려 있어. 아주 간단하다. 우리는 홈에서 1-0으로 진 첫 팀이 아니다. 그리고 원정에서 이겨본 적이 없는 게 아니다."

--로셀소 활약은

"환상적이다. 가운데에서 플레이했고 빠르게 침투하는 상대를 저지하느라 옐로우카드를 받았어. 그리고 나선 우측에서 플레이했다. 로셀소는 볼이 있거나 없을 때나 경이로운 선수다."

--교체 후 알리의 리액션에 대해서(알리는 교체 직후 물병을 집어 던지며 불만을 터뜨렸다)

"스스로 경기력에 화낸 것이라고 생각한다. 나에게 화낸 게 아니다. 알리는 이해할 것이다. 왜 그를 뺐는지 그리고 팀을 발전시킬 결정인지."

--손흥민 부재는 어떻게 생각?

"말하기 어려운 문제다. 즉각적으로 미래에 대해 이야기 하긴 힘들다. 우리는 라멜라에 손흥민까지 (다쳐) 매우 어려운 상황이다. 난 선수들이 자랑스럽다. 내가 걱정하는 것은 나머지 시즌에 대한 것이다. 라이프치히와의 다음 맞대결에 대해 이야기하자면 보장할 수 있다. 우리는 우리의 한계까지 싸울것이라고."

1차전에서 득점 없이 원정 골만 허용한 토트넘은 2차전에서 반드시 승리가 필요해졌다. 라이프치히 홈 독일 레드불 아레나에서 펼쳐지는 2차전은 다음 달 11일 열린다.

스포티비뉴스=런던(영국), 신인섭 통신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