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엔하이픈, 역시 '4세대 핫 아이콘'…'디멘션: 딜레마'로 日 오리콘 1위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1년 10월 14일 목요일

▲ 엔하이픈. 제공| 빌리프랩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그룹 엔하이픈이 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일본 오리콘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13일 오리콘에 따르면 엔하이픈이 12일 발표한 첫 번째 정규 앨범 ‘디멘션: 딜레마’는 9만 7035장의 판매량으로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엔하이픈은 발매 당일 한터차트 기준 50만 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 ‘하프 밀리언셀러’로 국내 음반시장을 장악한 데 이어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도 1위에 오르며 국내외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이 앨범은 지난 13일 오전 9시 기준 미국, 일본, 프랑스 등 전 세계 26개 국가 및 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도 정상에 올랐다.

엔하이픈의 새 앨범 ‘디멘션: 딜레마’는 여러 가치가 충돌하는, 초입체적이고 다차원적인 세계에 들어간 소년들이 처음으로 자신의 욕망을 알게 되고 정체성에 혼란을 느끼기 시작해 어느 것도 쉽게 선택할 수 없는 딜레마에 빠지지만, 멈추지 않고 앞으로 달려 나간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1980년대 감성의 뉴 웨이브 장르의 타이틀곡 ‘테임드-대시드’는 욕망 사이에서 느끼는 딜레마와 모순, 충돌을 경험하며 당황스러움과 혼란스러움을 느끼는 소년들의 마음을 대변한 곡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